신종코로나10/28 09시 기준

한국 확진자 26,146

한국 퇴원자 24,073

전일 코로나 확진자 103

세계 확진자 43,457,921

세계 사망자 1,158,935

[주정은의 Model On] 팬데믹 상황의 대학 입시는 어찌될까?
[주정은의 Model On] 팬데믹 상황의 대학 입시는 어찌될까?
  • 김경은
  • 승인 2020.09.26 19: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로 대학 입시 준비하는 학생들 당혹감 느껴
-모델학과 대학 입시, 전문 프로 모델로 사회에 나아가는 관문
모델 주정은 교수
모델 주정은 교수

이제는 우리의 감각이 점점 무뎌져 가고 있다. 길어도 너무 길어지고 있다.

잠깐의 바이러스 확산일 것이라고 생각한 것은 전 세계의 오판이었다. 모두의 착각이었다.

당시에도 봄이 오면 끝나겠지, 여름이면 바이러스가 약화될 거야. 그렇게 우리는 1년 가까운 시간을 보내고 있었다. 앞으로 얼마나 더 이 상황이 지속될 지 추측할 수가 없다.

2학기 연속 비대면 수업을 진행하면서 지금도 실기 수업을 할 때는 많은 어려움이 있다. 대면 수업을 실시하더라도 위험하다고 판단해 비대면 수업을 원하는 학생이 있을 경우를 위해 실시간 소통 수업을 동시에 진행하고 있다.

수업 영상을 온라인에 또 별도로 올려야 한다. 과제나 시험도 되도록 비대면으로 진행한다. 모델전공은 넓은 공간이 필요한 실기라 마냥 실시간 접속으로 얼굴만 보여주면서 수업하기도 힘들다.

서경대학교에서 진행된 모델 에이전시 오디션(출처: 주정은 교수)
서경대학교에서 진행된 모델 에이전시 오디션(출처: 주정은 교수)

그렇다고 무작정 학생들에게 대면 수업으로 참여하라고 독려하기도 어렵다. 며칠 전 실시간 수업을 진행하면서 다양한 풍경이 연출되었는데, 화면 속 학생들은 방안에서 버스에서, 카페에서 마스크를 쓰고 내가 강의하는 영상을 보고 있었다.

한편으로는 반갑기도 하고 재미있는 상황이 연출되기도 하면서, 수업을 진행하다 보니 너무 색다른 경험을 통해 이렇게 또 우리는 방법을 찾는구나 하는 생각도 들었다.

최근 우리는 생활의 많은 부분에 변화가 생기고 또 적응해 나아가고 있다. 많은 사람들이 모두가 쉽지 않은 순간들을 마주하며 지내는데, 그중에서 올해 대학 입시를 준비하는 학생들이 가장 당혹스럽지 않을까 걱정된다.

수능을 보는 것도 예년과는 다른 상황이 될 것이고, 특히 실기시험을 실시해야 하는 수험생들은 사회적 거리두기가 몇 단계냐에 따라 달라진 입시 방법에 신경이 예민해져 있다.

실기 입시의 경우 많은 수험생들이 한날한시에 몰리기 때문에 지금과 같이 코로나19로 사회적 거리두기가 강화된다면 기존의 방법은 금지될 것이다.

그래서 많은 대학들은 실기 입시 방법에 고심하고 있다. 내가 재직하고 있는 학교도 여러 방법을 후보에 올려두고 있지만, 아직도 확정된 정확한 방법이 없으며 대략적으로 모이지 않을 방법을 여러모로 생각해보고 있는 실정이다. 공지가 되었다 하더라도 그 방법 또한 바뀔 수 있다.

서경대학교에서 진행된 모델 에이전시 오디션(출처: 주정은 교수)
서경대학교에서 진행된 모델 에이전시 오디션(출처: 주정은 교수)

스마트폰으로 어떠한 보정도 거치지 않은 영상촬영을 이용하는 것을 기본으로 생각하고 있지만, 그 방법과 절차에 대한 논의는 끊이지 않고 있다. 하지만, 입시 기간이 코앞일 때 확진자가 폭증한다면 정말 심각해 질 수밖에 없을 것이다. 사회적 거리두기가 강화되는 상황일 경우 수업도 중단사태가 올 것이고, 입시도 미뤄지거나 급작스럽게 바뀌어 색다른 방법이 등장할 수 있다.

각 학교별로 여러 방법을 모색하고 있으며 수험생들은 학교 홈페이지에 지속적으로 안내되는 상황을 실시간으로 확인해야 한다. 언제 다른 방식을 이야기하고 있을지 모르기 때문이다.

특히 모델학과 대학 입시는 단순히 대학에 입학하는 것 말고도, 전문 프로 모델로 사회에 한층 더 나아가는 관문으로써 길게는 수년간, 짧게는 1년여 시간을 오로지 입시만을 향해 달려왔을 학생들의 간절한 소망이 담긴 순간이다. 그러므로, 수험생들이 마지막까지 차분히 준비하고 어떠한 방법으로 시험을 치르더라도 자신을 최대한 보여줄 수 있도록 끝까지 자신의 의지를 다져야 한다.

입시를 위해 위험하지만 나름의 방법으로 최선을 다했을 수험생들 모두 좋은 결과를 갖기를 바라며, 2021년을 준비하는 수험생들에게 힘찬 응원의 메시지를 보낸다.

주정은 서경대학교 모델연기전공, 모델학전공 교수

(사)한국모델협회 이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