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 5세 미만 어린이, 하루 1시간 스마트폰 사용 건강 위험...WHO 경고
만 5세 미만 어린이, 하루 1시간 스마트폰 사용 건강 위험...WHO 경고
  • 이호규
  • 승인 2019.04.25 09: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아 스크린 노출 최소 1시간 이내 필요(출처: WHO)
WHO가 발표한 5세 미만 어린이를 위한 수면과 행동 건강 가이드라인(출처: WHO)

[뷰티헬스신문 이호규 기자]

세계보건기구(WHO)가 5세 미만 어린이의 성장과 건강을 위해서는 스마트폰, 컴퓨터 등 스크린 노출시간을 하루 1시간 이내로 줄이고 충분한 활동과 수면을 가져야 한다고 전했다.

24일(현지시간) 발표된 유아 건강 가이드라인에 따르면 5세 미만 어린이의 경우 하루 최소 3시간의 신체활동 시간을 해야하며, 11시간 이상 수면을 취하는 습관을 갖는 것이 두뇌활동, 눈건강, 비만예방, 성장발육과 연계된다고 발표했다.

특히, 생후 3개월 영아의 경우 낮잠을 포함해 하루 14~17시간의 수면시간, 생후 4~11개월 영아 역시 하루 12~16시간 충분한 수면이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다. 1~2세 유아는 하루 최소 3시간(180분)을 신체활동에 소비하고 11~14시간 규칙적인 수면 습관을 만들어야 한다고 권고했다.

WHO는 온라인 세상에서 쉽게 접할 수 있는 스마트폰, 노트북, 컴퓨터 등 유아 앞에서 스크린 노출을 줄여야하며, 2~4세 어린이에게 하루 1시간 이내로 노출시간을 최대한 줄여야 한다고 강조했다.

피오나 불 WHO 질병감시 및 인구기반 예방 프로그램 매니저는 "5세 이하 어린이들에게 충분한 수면을 보장하고 신체 활동을 높이면 소아비만 등 질병을 예방하는 데 도움이 된다"며 "건강한 성인으로 성장하기 위한 밑거름이 될 수 있다"고 전했다.   

이와 관련, WHO는 학교에서 앉아 있기만 하며, 집에서 TV를 보거나 비디오 게임을 하는 등 정적인 상태에 있는 것은 건강을 악화시키는 예비적 요인이 되고 있다고 지적했다.

WHO는 건강한 신체적 활동과 수면 습관 등은 어렸을 때 만들어지며 이같은 습관은 유년기와 청소년기, 성인기의 습관을 형성하게 된다고 설명했다.

이호규 기자 hoseo23@nat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