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병' 김우빈, 조인성과 불교행사 참석 '복귀 신호탄인가'
'투병' 김우빈, 조인성과 불교행사 참석 '복귀 신호탄인가'
  • 정은주
  • 승인 2019.05.14 20: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불교행사에 참석한 배우 조인성, 김우빈(출처: BTN 불교 방송 캡처)
불교행사에 참석한 배우 조인성, 김우빈(출처: BTN 불교 방송 캡처)

[뷰티헬스신문 정은주 기자]

비인두암으로 투병 중인 배우 김우빈의 근황이 오랜만에 공개됐다.

김우빈은 지난 12일 부처님 오신 날을 맞아 열린 정토회 봉축법요식에 조인성과 함께 참석하며 오랜만에 미디어에 모습을 드러냈다.

영화와 드라마에서 왕성하게 활동했던 김우빈은 2017년 비인두암 발병 후 활동을 잠정 중단하고 치료에 전념해왔으며, 공식 행사에서 모습을 드러내기는 이번이 처음이다.

이와 관련, 소속사 싸이더스HQ 관계자는 "김우빈은 건강하게 지내는 중"이라며 "항암치료를 마치고 주기적으로 추적 검사를 하며 회복하는 단계"라고 말했다.

김우빈은 드라마 '상속자들', 영화 '기술자들', '마스터', '스물' 등에 출연하며 모델에서 배우로 성공한 몇안되는 배우였다.

비인두암은 입안과 식도 사이에 있는 소화기관 중 가장 윗부분을 칭하는 비인두에 생긴 악성 종양을 말한다.
발병 원인은 정확하게 알려지진 않았지만, 바이러스나 만성적인 코의 염증 등이 꼽히고 있다. 전 세계적으로 10만 명 중 1명 꼴로 발생할 정도로 흔하진 않지만, 중국 남부 지방과 대만, 홍콩, 인도네시아 등지에서 높은 발병률을 보이고 있다.

정은주 기자 k3topgun@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